뉴스 > 산업

그래픽과 퍼포먼스 잡았다, '유니티 2018.3' 출시

/ 1
유니티 2018.3
▲ '유니티 2018.3' 대표이미지 (사진제공: 유니티)

유니티 테크놀로지스는 14일, ‘유니티 2018’ 엔진 최종 버전인 ‘유니티 2018.3’을 공개했다.

유니티 2018은 올해 2번의 업데이트를 진행했으며, 고품질 그래픽과 뛰어난 퍼포먼스를 가능케 하는 기능들을 대폭 향상시킨 것이 특징이다. 이번 유니티 2018.3 버전에서는 2,000가지 이상의 새로운 기능, 수정 및 개선 사항이 포함돼 개발자 및 아티스트들이 생산성을 높이고 더욱 풍부하며 사실적인 콘텐츠를 구현할 수 있게 됐다.

먼저 ‘프리팹 워크플로’가 재사용 가능성과 제어, 안전성 위주로 개선됐다. 이를 통해 중첩(Nest) 기능의 지원으로 프리팹을 여러 엔티티로 분할하고, 콘텐츠의 여러 부분을 동시에 작업할 수 있게 돼 생산성이 증대됐다. 핵심 프리팹 워크플로도 새롭게 변경돼, 모든 규모의 팀이 더욱 안전하고 효율적인 방식으로 프리팹을 활용할 수 있게 됐다.

아름다운 시각 효과 구현을 돕는 ‘비주얼 이펙트 그래프’도 프리뷰 버전으로 제공된다. 영화 등에서 사용되는 VFX 툴에 착안해 사용이 쉬운 유연한 노드 기반 시스템으로 구축됐으며, 게임 등의 프로젝트를 위한 독보적인 VFX를 실시간으로 제작할 수 있다. 수백만 개의 파티클로 다양한 효과를 구현할 수 있으며, 커스텀 노드 제작을 위한 API를 포함해 고급 기능을 사용하려는 크리에이터에게도 적합하다.

‘터레인(Terrain)’ 시스템도 개발자에게 향상된 성능과 활용성을 제공하는 데 중점을 두고 업데이트됐다. 작업이 GPU에서 실행돼 속도가 더 빨라졌고, 브러시 크기가 더욱 커지고 브러시 미리보기 기능이 개선됐다. 또한 자동으로 경계 부분을 부드럽게 처리해주는 ‘심 스티칭’ 기능으로 터레인 타일 경계면 전체를 페인팅할 수 있으며, HDRP(고해상도 렌더 파이프라인)와 LWRP(경량 렌더 파이프라인)를 지원한다. 업데이트된 터레인 시스템은 빌트인 렌더 파이프라인 및 기존 유니티 터레인 시스템과도 호환된다.

이외에도 지난 10월 ‘유나이트 LA’에서 소개됐던 유니티 첫 샘플 게임 프로젝트인 ‘FPS 샘플 프로젝트’가 출시됐다. 이를 활용하면 게임 개발자가 커넥티드 멀티플레이어 FPS 환경의 소스 코드에 액세스하고 HDRP 등의 최첨단 기술을 활용하는 방법을 알아보거나, 관련 게임의 기본 소스로 활용할 수 있다. 유니티는 새로운 기능들을 시연하고 크리에이터에게 새로운 아이디어를 제공할 수 있도록 FPS 샘플 프로젝트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할 계획이다.

유니티 2018.3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유니티 공식 블로그(바로가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김헌상 기자 기사 제보
게임잡지
2000년 12월호
2000년 11월호
2000년 10월호
2000년 9월호 부록
2000년 9월호
게임일정
2024
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