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PC, 비디오

바이오쇼크2, 품질향상 위해 2010년으로 발매 연기

/ 1

▲ 바이오쇼크2 데모플레이

기대작 ‘바이오쇼크2’의 발매일이 2010년으로 연기되었다. 테이크투 대표 스트라우스 젤닉(Strauss Zelnick)은 13일 컨퍼런스콜에서 “바이오쇼크2의 발매일을 2010년 회계연도로 연기한다.”고 밝혔다. 테이크투는 당초 `바이오쇼크2`의 발매일을 2009년 11월 1일로 발표한 바 있다.

테이크투 측은 게임의 품질향상을 위해 ‘바이오쇼크2’의 발매를 연기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테이크 투의 CEO 벤 피더(Ben Feder)는 “PC, 플레이스테이션3, Xbox360 등 특정 플랫폼 개발에 문제가 생겨 연기하는 것은 아니다.”라며 “바이오쇼크2가 가진 기대치를 고려해 조금 더 개발기간을 갖는 것이 안전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바이오쇼크2’는 ‘바이오쇼크’의 엔딩에서 10년 후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바이오쇼크2’에서는 전작의 주인공인 잭이 아닌 ‘빅 대디’가 주인공으로 등장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바이오쇼크 2 2010. 02. 11
플랫폼
PC, 비디오
장르
FPS
제작사
이래셔널게임즈
게임소개
'바이오쇼크 2'는 심해를 배경으로 삼은 공상과학 FPS '바이오쇼크' 시리즈 두 번째 작품이다. '바이오쇼크 2'는 전작으로부터 10년 후 랩쳐를 배경으로 삼았으며, 플레이어는 특별한 계기로 인해 자아를 가지게... 자세히
게임잡지
2005년 3월호
2005년 2월호
2004년 12월호
2004년 11월호
2004년 10월호
게임일정
2023
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