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모바일

로한M에 사망 패널티 줄인 PvP 전장 열렸다

/ 2
▲ 로한M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플레이위드)

플레이위드 24일 로한M에 폭풍의 전장과 신규 필드를 추가하고, 단 종족 개편을 진행했다.

우선 폭풍의 전장은 고레벨이 사냥과 전투를 즐길 수 있는 전장이다. 매일 특정 시간에 폭풍의 전장에 입장하여 몬스터 사냥과 함께 다른 유저와 전투할 수 있다. 아울러 사망시 특정 패널티가 적용되지 않는다.

이어서 로한 대표 종족, 단이 개편됐다. 모든 액티브 스킬 글로벌 쿨타임이 1초로 변경됐고, 신규 스탯 옵션이 추가됐다.

마지막으로  신규 필드 역병의 베르크를 추가했다. 역병의 베르크는 일반 몬스터와 엘리트 몬스터가 모두 등장하며, 주화 등 파밍을 중심으로 한 사냥터다.

플레이위드 윤태성 팀장은 "이번에 업데이트된 콘텐츠는 사냥과 전투를 핵심으로 진행했으며, 한가위를 맞이해 모든 유저들이 즐길 수 있는 이벤트도 진행하니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로한M 공식 카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게임잡지
2003년 11월호
2003년 10월호
2003년 9월호
2003년 8월호
2003년 7월호
게임일정
2020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