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e스포츠

신촌에 e스포츠팀 '젠지' 이름을 단 PC방이 오픈했다

/ 2
▲ 젠지와 긱스타가 협업해서 운영하는 젠지 PC 카페가 지난 12일 재오픈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업계 최초 e스포츠 브랜드 PC방인 '젠지 PC 카페'가 지난 12일 신촌에 오픈했다. 사실, 영업을 시작한 것은 8월이지만,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1주일 만에 영업을 중지한 바 있다. 지난 12일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감소세에 접어들면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1단계로 낮아짐에 따라 약 2개월 만에 '진짜' 오픈한 것이다.

젠지 PC카페는 150석 규모의 PC방으로, 긱스타와 젠지의 협업으로 운영되고 있다. 실제로 모니터와 마우스 헤드셋부터 PC방의 각종 부품 모두가 긱스타 제품으로 구성돼 있으며, 인테리어나 젠지 굿즈 샵 등에선 젠지 구단의 흔적을 느낄 수 있다. 특히 젠지 굿즈 샵에선 젠지가 운영하는 e스포츠 팀의 유니폼 등을 직접 구매할 수 있으며, 긱스타 제품도 판매하고 있었다. 심지어 커스텀 PC도 직접 주문할 수 있다.

e스포츠 전문 브랜드에서 운영하는 PC방답게 e스포츠 경기를 할 수 있는 부스도 마련되어 있다. 해당 부스엔 실제 젠지 선수들이 연습실에서 사용하는 것과 최대한 비슷한 사양의 PC가 구비되어 있으며, 이를 이용해 각종 오프라인 이벤트나 대회 등을 진행할 수 있도록 조정실도 갖추고 있다. 지난 17일엔 모바일게임 '일루전 커넥트' e스포츠 대회 결승전이 열리기도 했다. 추후 비시즌 기간에는 젠지 선수들을 초청해 팬미팅 등도 개최할 계획이며, 일반 고객도 신청을 통해 사용할 수 있도록 점차 범위를 넓혀나갈 예정이다.

매장을 관리하고 있는 세컨드찬스 박경도 팀장은 "힘겹게 오픈했지만 기대만큼의 매출이 나오진 않고 있다"고 말했다. 다행히도 최근 대학교에서 현장 강의를 시작하고 중고등학교 시험 기간이 끝나면서 점차 방문자 수가 늘고 있다고. 박경도 팀장은 "방역과 위생 관리에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며 "매출도 나아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게임메카는 서울 신촌에 있는 젠지 PC 카페 1호점을 찾아가 매장 이모저모를 살펴봤다.

▲ 신촌 아트레온 옆에 위치한 젠지 PC 카페 (사진: 게임메카 촬영)

▲ 멋지고 이쁜 그림이 눈에 띄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입장하자마자 눈에 보이는 경기 부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입장하자마자 눈에 보이는 건 경기 부스 (사진: 게임메카 촬영)

그리고 그 맞은편에 있는
▲ 그리고 그 맞은편에 있는 젠지 용품 샵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젠지 소속 팀 유니폼을 직접 구매할 수 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올해 최고의 활약을 선보인 서울 다이너스티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올해 최고의 활약을 선보인 서울 다이너스티 (사진: 게임메카 촬영)

그 옆에는 PC 부품과 피규어 및 각종 소품 들이 놓여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그 옆에는 PC 부품과 피규어 및 각종 소품들이 놓여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탐나는 피규어는 구매할 수 없지만 (사진: 게임메카 촬영)
▲ 탐나는 피규어는 구매할 수 없지만 (사진: 게임메카 촬영)


▲ PC 부품과 게이밍 용품은 직접 구매할 수 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PC 카페 좌석을 살펴봤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총 150개의 좌석이 구비돼 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로그인 화면에는 젠지 소속 팀들의 입상 기록이 적혀 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곳곳엔 젠지 대표 선수들의 유니폼이 전시돼 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젠지 롤 팀 이름으로 된 룸 석이 5개 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킥스타의 의자와 240Hz 모니터가 먼저 눈에 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핑크핑크한 마우스와 키보드가 인상적이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선수 포지션 별로 룸이 마련돼 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여기저기 보이는 모니터에선 젠지의 경기가 상영되고 있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경기 부스에 들어가봤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일반 좌석보다 더 좋은 컴퓨터가 구비돼 있으며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장비도 프로 선수들이 사용하는 장비로 세팅되어 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 중계 시스템이 갖춰진 조정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지난 17일에 '일루전 커넥트' 대회를 위해 방문한 인플루언서의 사인 (사진: 게임메카 촬영)

▲ 미스트롯 출연자 출신 장하온도 방문했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먹거리도 빼놓을 수 없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젠지 PC방의 명물은 콘도그 (사진: 게임메카 촬영)

아주 먹음직스럽게 생겼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아주 먹음직스럽게 생겼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코로나19가 종식되어 PC방 불황이 하루빨리 끝나길 바란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게임잡지
2003년 12월호
2003년 11월호
2003년 10월호
2003년 9월호
2003년 8월호
게임일정
2020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