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역대급 난이도, 롤 147번째 챔피언 '아펠리오스' 정식 참전

롤 신규 챔피언 '아펠리오스' (사진제공: 라이엇게임즈)
▲ 롤 신규 챔피언 '아펠리오스' (사진제공: 라이엇게임즈)

리그 오브 레전드 147번째 신규 챔피언 ‘아펠리오스(Aphelios)’가 12일 정식 서버에 업데이트 됐다.

아펠리오스는 타곤의 고대 종교 루나리 교도로, 습격해온 솔라리 신도들에 대항해 쌍둥이 여동생 알룬의 마력으로 새로운 무기를 손에 넣어 루나리를 지키려는 인물이다.
 
아펠리오스는 만월총, 절단검, 중력포, 화염포, 반월검까지 총 5종의 무기를 사용할 수 있다. 각 무기에는 50발의 탄약(달빛)이 장전돼 있으며, 탄약을 다 사용하면 해당 무기가 순서대로 대기열 끝으로 이동하며 재장전된다. W키로 주무기와 보조무기를 교체할 수 있으며, 선택한 무기에 따라 기본 공격과 스킬 및 추가 적용 효과가 달라진다.

궁극기 '월광포화’는 전방으로 은빛 폭탄을 던지며, 적에게 명중 시 폭발하며 주변 적들에게 피해를 입힌다. 여기에 후속 공격으로 주무기의 강화된 기본 공격을 폭발에 휩싸인 모든 적에게 가한다.

만월총을 주무기로 사용하면 기본 공격의 사거리가 증가해 원거리 견제가 가능하다. 만월총의 Q스킬인 ‘달빛탄’은 처음 적중하는 적에게 피해를 입히고 표식을 남기며, 표식이 있는 적은 거리와 관계 없이 보조 무기로 기본 공격을 할 수 있다. 또한 표식이 남아있는 적들이 모여 있을 경우 표식이 폭발하며 추가 피해를 입힌다. 궁극기 사용 시에는 월광포화의 후속 공격이 적중하는 모든 적에게 표식을 남기고 더 큰 추가 피해를 입힌다.

절단검을 주무기로 사용하면 유지력에 도움이 된다. 공격 시 피해량의 일부만큼 체력을 회복하며 체력이 최대일 때는 추가 보호막을 얻는다. Q스킬 '맹공’을 사용하면 이동 속도가 상승하며 주무기와 보조무기를 가장 가까운 적에게 난사할 수 있다. 궁극기 사용 시에는 아펠리오스의 체력이 회복된다.

중력포는 적들을 둔화시키는 무기다. Q스킬 '월식’은 둔화된 모든 적에게 위치와 관계없이 피해를 입히고 속박한다. 또한 궁극기 사용 후 후속 공격은 적의 이동 속도를 대폭 감소시킨다.

화염포는 기본 공격과 스킬 피해량이 증가하고 공격이 적중한 적 뒤편으로 원뿔 모양 지역에 광역 피해를 준다. Q스킬 '황혼파’는 화염의 파도를 발사해 적들에게 피해를 입히고, 적중한 적 모두에게 보조무기로 기본 공격을 가한다. 궁극기 사용 시 후속 공격이 적 주변 원형 지대에 피해를 준다.

반월검은 부메랑처럼 근거리에서 더 빠르게 사용할 수 있는 무기다. 반월검의 스킬이나 후속 공격으로 피해를 입히면 적중한 적의 수만큼 반월검의 환영이 생성돼 기본 공격력이 증가한다. Q스킬 '파수탑’은 가장 가까운 적을 공격하는 포탑을 설치하며, 궁극기 사용 후 후속 공격 시 반월검의 기본 공격 강화 효과가 3중첩 적용된다.

한편, 라이엇게임즈는 신규 챔피언의 활용 방법과 팁을 소개하는 '입롤의 신 아펠리오스 편' 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이번 영상에서는 드래곤X 소속 원거리 딜러인 ‘데프트’ 김혁규 선수가 출연한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
장르
AOS
제작사
라이엇게임즈
게임소개
'리그 오브 레전드'는 실시간 전투와 협동을 통한 팀플레이를 주요 콘텐츠로 내세운 AOS 게임이다. 플레이어는 100명이 넘는 챔피언 중 한 명을 골라서 다른 유저와 팀을 이루어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전투 전에... 자세히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20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