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모바일

스마게, 신작 '로드나인'으로 신라 유산 홍보한다

/ 1
스마일게이트-국립문화유산연구원 문화유산 보존 및 활용 지원 협약식 현장 (사진제공: 스마일게이트)
▲ 스마일게이트-국립문화유산연구원 문화유산 보존 및 활용 지원 협약식 현장 (사진제공: 스마일게이트)

스마일게이트가 신작 '로드나인'을 통해 문화유산 보존 및 활용을 위한 홍보을 예고했다.

스마일게이트는 29일, 국립문화유산연구원과 대전시 유성구 국립문화유산연구원 창산관에서 ‘문화유산 보존 및 활용 지원’을 위한 후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 현장에는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한재영 이사,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 권연주 이사, 엔엑스쓰리게임즈 김효재 PD, 국립문화유산연구원 김연수 원장, 국립경주문화유산연구소 황인호 소장 등 관계자 총 12명이 참석했다. 

스마일게이트와 국립문화유산연구원은 이번 협약으로 ‘문화유산 보존 및 활용 후원금을 통한 국가유산 보호와 역사문화 가치 증진’과 ‘지속가능한 국가유산의 조사 및 연구 성과 확산’을 위한 상호 협력을 약속했다.

아울러 양 기관은 올해 3분기 출시 예정인 스마일게이트의 신작 MMORPG ‘로드나인’을 통해 홍보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예고했다. 스마일게이트는 로드나인 출시 이후 게임 내 특별 이벤트를 실시하고, 신라 고분에서 출토된 유물을 주제로 사전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유저가 직접 참여 가능한 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스마일게이트는 이번 협약을 통해 국립문화유산연구원에 3,000만 원을 후원했다. 스마일게이트의 후원금은 경주 대릉원 일원 쪽샘지구 41호분에서 발굴된 주요 유물의 분석 및 복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한재영 이사는 “국립문화유산연구원과의 협약으로 우리 문화유산 보존에 동참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신작 게임 로드나인을 통해 유저들과 함께 문화유산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는 등 선한 영향력을 펼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게임잡지
2006년 8월호
2006년 7월호
2005년 8월호
2004년 10월호
2004년 4월호
게임일정
2024
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