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비디오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2, 세계 최강자 뽑는 대회 열린다

/ 1

▲ 4월 5일부터 미국 헐리우드에서 열리는 'COD: 블랙 옵스 2' 대회 (사진제공: 한국MS)

 

전 세계 ‘콜 오브 듀티’ 유저들이 모여 최고를 가리는 대회가 열린다.

 

한국 마이크로소프트는 12일, 액티비전 자회사 트레이아크가 개발한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2' 의 챔피언십 토너먼트가 오는 4월 5일부터 7일까지 미국 할리우드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100만 달러의 우승 상금을 놓고 벌이는 이번 챔피언십 토너먼트는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2’를 즐기는 18세 이상 유저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참가를 원하는 이용자는 4인 1팀을 이루어 참여할 수 있으며, 관련 홈페이지(http://kr.cod.esl.asia/)를 통해 참가신청을 할 수 있다.

 

한국 예선은 오는 3월 16일 오후 3시부터 Xbox LIVE를 통해 시작되며 이날 예선전을 통해 최고의 2팀이 다음 날 17일에 열리는 아시아 결승전에 진출할 수 있다. 아시아 결승전에는 한국을 비롯해 싱가폴, 홍콩, 대만 등에서 각각 선발된 6팀 등 총 8팀이 모이게 되며, 이 중 최상위 2팀이 4월 5일 할리우드에서 전 세계 최고의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2’ 유저를 결정짓는 자리를 갖게 된다.

특히, 이번 챔피언십 토너먼트는 북미 지역 e스포츠 리그 ‘메이저리그 게임(MLG)과 유럽 지역 e스포츠 리그인 ‘전자 스포츠 리그(ESL)’로 32강부터 중계돼, 그 어느 대회보다도 뜨거운 열기 속에서 진행 될 전망이다. 팬들은 관련 홈페이지(https://elite.callofduty.com/esports)를 통해 32강에 진출하는 명단을 확인할 수 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IEB 사업부 임승호 차장은 “100만 달러의 상금을 놓고 전 세계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2’ 이용자 중 최강을 가리는 자리가 드디어 열린다”라며, “뛰어난 게임성으로 인정받은 게임인 만큼 챔피언십 토너먼트 역시 멋진 무대가 될 것으로 전망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2’는 시리즈 최초로 미래전을 다루고 있는 만큼 새롭고 다양한 장비들이 등장하는 것이 특징이며, 새롭게 구성된 클래스 설정(Create-A-Class)과 스코어 스트릭(Score Streaks)을 통해 독특한 멀티 플레이를 즐길 수 있다. 권장소비자 가격은 59,000원이며, 매뉴얼 한글화로 출시됐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PC, 비디오
장르
FPS
제작사
트레이아크
게임소개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2'는 FPS '콜 오브 듀티' 시리즈 신작이자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의 정식 후속작이다. 2025년 근미래를 배경으로 삼은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2'는 분기에 따라 달... 자세히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2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