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PC

재기드 얼라이언스 후속작, 2011년 출시된다

/ 1

▲ 1999년 발매된 `재기드 얼라이언스2`

턴제 RPG 느낌으로 전략 시뮬레이션을 즐길 수 있는 ‘재기드 얼라이언스’ 시리즈 최신작, ‘재기드 얼라이언스3’의 개발이 재개되었다.

‘스토커: 콜 오브 프리피야트’ 등을 제작한 독일의 게임 개발사 bitComposer는 현지시각 9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재기드 얼라이언스’ 시리즈의 판권을 구입하였고, ‘재기드 얼라이언스3’의 개발 준비단계에 착수했다고 발표했다. bitComposer는 ‘재기드 얼라이언스3’를 2011년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재기드 얼라이언스’ 시리즈는 95년 미국 개발사인 서테크에서 개발하였다. 그러나 2003년 ‘재기드 얼라이언스2’를 출시한 서테크가 망한 이후 ‘재기드 얼라이언스’의 판권은 캐나다 개발사인 Stategy First Inc (SFI)에서 가져갔다. 이후 SFI는 ‘재기드 얼라이언스2’의 3D 버전인 ‘재기드 얼라이언스 3D’와 ‘재기드 얼라이언스2’의 정식 후속작인 ‘재기드 얼라이언스3’ 로 나누어 개발해왔다. SFI는 2007 E3에서 ‘재기드 얼라이언스3’를 공개하였고 2008년에 출시가 예정되어 있었지만 그래픽 강화 등의 이유로 출시를 연기해왔고, 결국 bitComposer에 ‘재기드 얼라이언스’의 판권을 넘겼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PC
장르
전략시뮬
제작사
게임소개
재기드 얼라이언스 3는 트로피코, 서바이빙 마스를 제작한 해미몬트 게임즈가 개발하고, THQ 노르딕이 퍼블리싱하는 턴제 전략 게임이다. 고증을 기반으로 한 화기와 무기를 활용해 전략을 펼쳐나가는 시리즈 고유의 재... 자세히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2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