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VR

하프라이프: 알릭스, 스팀과 메타스코어 '갓겜' 평가

/ 1
하프라이프 알릭스 스크린샷 (사진출처: 스팀 공식 페이지)
▲ 하프라이프 알릭스 스크린샷 (사진출처: 스팀 공식 페이지)

15년 만에 출시된 하프라이프 신작 '하프라이프: 알릭스'가 메타크리틱에서 92점이라는 높은 평점을 받으며 승승장구 하고 있다.

지난 23일 출시된 하프라이프 알릭스는 이틀 간 총 27개 매체 리뷰가 등록됐다. 그 중 VG247과 IGN, VGC 등은 100점 만점을 줬으며, PC게이머, 게임인포머, 게임스팟,  등도 90점 이상의 고평가를 내렸다. 참여한 모든 매체가 '긍정적' 평가를 매겼으며, '복합적', '부정적' 평가는 단 한 개도 없다.

리뷰 점수 100점을 준 VR 전문 매체 VRFocus는 "하프라이프 알릭스는 최고의 VR 게임 중 하나이며, VR게임에서 뭘 할 수 있는 지 보여주는 완벽한 사례다"라고 극찬했으며, 게임인포머는 "킬러 타이틀을 기다리느라 VR 기기를 사지 않고 있었다면, 바로 이 게임이다"라고 평가했다.

전반적으로 재밌다는 평가지만, 다소 아쉽다는 의견도 존재한다. PC Games는 "하프라이프 시리즈에 어울리는 게임이지만, 2004년 하프라이프 2가 그랬던 것처럼 당신을 날려버릴 거라 기대하진 마라"라며 80점을 줬으며, Metro GameCentral은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높은 기술적 성과에도 불구하고, 새로운 아이디어는 놀라울 정도로 적다"고 비평했다.

하프라이프 알릭스 메타크리틱 평점 (사진출처: 메타크리틱)
▲ 하프라이프 알릭스 메타크리틱 평점 (사진출처: 메타크리틱)

유저 리뷰의 경우 25일 기준 710여 개 리뷰가 게재됐으며, 평균은 10점 만점에 8.9점이다. 이 중 절반 이상이 10점 만점을 매겼으나, 내가 기대하던 하프라이프가 아니라는 이유로 0점을 매긴 유저도 상당수 존재한다. 전체적으로 보면 약 87%의 유저가 '긍정적' 평가를 내렸다.

이는 동기간 출시된 게임 중 가장 높은 평점이다. 최근 붐을 일으키고 있는 둠 이터널과 모여봐요 동물의 숲은 각각 메타스코어 기준 89점과 91점을 기록했다. 다만, 위 게임들은 콘솔이나 PC로 즐길 수 있어 리뷰 건수가 더 많기에 단순 비교는 무리다.

스팀 유저 평가도 '매우 긍정적'이다. 25일 기준 스팀에는 총 9,862건의 유저 리뷰가 올라왔으며, 그 중 97%가 '긍정적' 평가를 내렸다. 그러나 일부 유저들은 왼손 모드 지원 미흡으로 인해 원활히 플레이 할 수 없다며 '부정적' 리뷰를 작성하기도 했다.

하프라이프: 알릭스는 전작에서 주인공 '고든'과 함께했던 '알릭스 밴스'의 시점에서, '콤바인'이라 불리는 외계인 종족과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다. 밸브 인덱스, HTC 바이브, 오큘러스 리프트 등 VR 기기를 통해 플레이 할 수 있으며, 주변 오브젝트와 다양한 상호작용을 통해 게임을 헤쳐 나가는 것이 특징이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하프라이프: 알릭스 2020년 3월 23일
플랫폼
VR
장르
액션, 슈팅
제작사
밸브
게임소개
하프라이프: 알릭스는 지난 2007년 '하프라이프 2 에피소드 2' 이후 15년 만에 등장한 하프라이프 시리즈 신작으로, 전작과 달리 VR 플랫폼으로 출시되는 것이 특징이다. 플레이어는 전작에서 주인공 '고든'과... 자세히
게임잡지
2006년 8월호
2006년 7월호
2005년 8월호
2004년 10월호
2004년 4월호
게임일정
2022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