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뷰/리뷰 > 리뷰 > 모바일

[앱셔틀] 음성은 풀보이스 완성도는 나이스, 드래곤아이드

/ 1

▲ 타이틀부터 웅장함이 살아있다
다운로드 링크

※ [앱셔틀]은 새로 출시된 따끈따끈한 모바일게임을 바로 플레이하고 소개하는 코너입니다.

‘겨울왕국’에서 ‘안나’와 ‘엘사’ 그리고 ‘올라프’로 호흡을 맞춘 성우들이 모바일게임에서 다시 한 번 뭉쳤습니다. 바로 아이덴티티모바일의 RPG ‘드래곤아이드’에서 말이죠. 이 게임은 모바일 RPG치고는 드물게 풀보이스를 내세웠습니다. 비주얼노벨도 아니고, 왜 RPG에서 목소리를 신경 썼을까요? 그 이유가 궁금해서 직접 체험해봤습니다.


▲ 디테일한 부분까지 꼼꼼하게 완성한 그래픽

눈에 띄지 않지만 소박하게 숨어있는 차별점

일단 ‘드래곤아이드’는 ‘스토리가 어우러진 액션RPG’를 표방하고 있습니다. 전투 앞뒤로 이벤트 씬을 보여주며 스토리를 진행하고, 전투를 벌이는 방식이죠. 전투 방식은 여느 모바일 RPG와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게임 내에 준비된 콘텐츠 역시 ‘요일 던전’이나 ‘보스 레이드’ 등, 흔히 볼 수 있는 것들로 눈에 두드러지는 차별점은 없습니다.

큰 차이는 없지만 작은 부분에서 ‘드래곤아이드’만의 강점을 발휘합니다. 일단 360도로 돌아가는 시점은 플레이어가 가장 편한 시점으로 조절할 수 있어 돋보입니다. 육성도 크게 다르지 않지만, 최대한 간소화하여 반복 작업에서 오는 스트레스를 줄였습니다. 특히 영웅 등급이 나뉘어져 있지 않고, 뽑기가 아닌 스토리 진행에 따라 동료로 영입되는 방식은 콘솔 RPG를 떠올리게 합니다.




▲ 다양하게 시점을 맞출 수 있다 

주인공은 강한 체력과 공격력을 가진 ‘전사’와 빠른 속도로 적을 제압하는 ‘도적’, 후방에서 아군을 지원하는 ‘마법사’ 세 직업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이 역시 다른 게임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하지만 캐릭터 성별이나 직업에 따라 스토리에서 이야기하는 주인공의 대사와 목소리가 바뀝니다. 그 동안 일반적인 모바일 RPG에서는 보기 힘들었던 세심함이네요. 


▲ 주인공 '전사'의 필살기 사용 모습

풀보이스로 스토리 몰입감 살렸지만 아쉬웠던 전투

‘드래곤아이드’에서 가장 인상적인 부분은 모든 대사에 목소리를 넣어 연출한 이벤트였습니다. 아이덴티티모바일이 어째서 모바일RPG에서 ‘소리’에 신경을 썼는지에 대한 답은 여기에 담겨있었습니다. 프로 성우들의 연기는 이야기의 흡입력을 한층 높이는 역할을 했죠. 그래서 다음 이야기가 궁금해서라도 게임을 붙잡게 만듭니다.

목소리에만 신경 쓴 것은 아닙니다. ‘드래곤아이드’는 스토리 자체의 구성이 탄탄하며, 세계관도 꽤 방대한 편입니다. 대사도 짧거나 유치하지 않아 읽는 맛이 확실히 살아있습니다. 특히 다른 모바일게임에서는 설정 몇 줄로 넘길 법한 캐릭터 이야기를 메인 스토리와 잘 연결시킨 점도 좋았습니다.


▲ 콘솔 게임처럼 다양한 이벤트 컷을 제공한다

다만 전투에서는 다소 아쉬운 점이 남습니다. 우선 ‘드래곤아이드’는 액션RPG임에도 불구하고 수동 전투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오직 자동 전투만 지원하기 때문에 캐릭터는 알아서 전진하고 공격까지 척척 해내죠. 여기서 플레이어는 터치로 공격 대상을 바꾸거나, 기술을 쓰는 정도만 할 수 있습니다. 이동이나 회피, 방어조차 불가능하죠. 

공격을 있는 그대로 맞아야 해서 무엇보다 아이템 강화가 생명입니다. 장비는 D등급부터 SS등급까지 나뉘어져 있는데요. 적절한 강화와 승급, 합성을 통해 더욱 좋은 장비로 만들어야 합니다. 다행히 육성을 간소화한 덕분에 장비만 신경 쓰면 되고, 아이템도 잘 나오는 편이라서 다른 게임에 비해 비교적 강화가 수월한 편입니다.


▲ 험상궂은 외모지만 의리파라는 설정이 게임에 그대로 녹아들었다


▲ 3장에 들어와야 비로소 '힐러'를 얻을 수 있다

콘솔 RPG의 느낌을 모바일로 살린 완성도 높은 게임

‘드래곤아이드’는 전체적으로 콘솔 RPG를 즐기는 느낌을 주는 게임이었습니다. 풀보이스로 이루어진 스토리 진행에 따라 동료가 늘어나고, 그들의 기술과 장비를 강화시키는 점이 그렇습니다. 탄탄하게 짜인 이야기를 보는 것 만으로 충분히 재미를 느낄 수 있습니다.

눈에 두드러지는 차별점은 없지만 게임의 전체적인 완성도가 높았습니다. 나뭇잎 하나까지 정성스럽게 만들어진 그래픽, 화려한 전투 효과, 웅장한 BGM까지 말이죠. 이런 점에서 게임의 기본적인 요소부터 탄탄하게 다져 높은 완성도를 이끌어내고자 노력한 흔적이 보였습니다. 풀보이스로 그려지는 판타지 스토리, 직접 확인해보시길 바랍니다.




▲ 조작감은 떨어져도 박진감 넘치는 전투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신원식 기자 기사 제보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3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