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비디오

전설적 만화 '타이의 대모험'이 게임으로 재탄생한다

/ 1
▲ '드래곤 퀘스트 타이의 대모험'이 게임으로 다시 태어난다 (사진출처: 토에이 공식 PV 영상 갈무리)

드래곤 퀘스트 시리즈 세계관을 기반으로 제작돼 큰 인기를 얻었던 유명 만화 '드래곤 퀘스트 타이의 대모험(이하 타이의 대모험)'이 게임으로 다시 태어난다.

일본의 영화 배급사 토에이는 지난 22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타이의 대모험' 신작 애니메이션 발표와 함께 게임 제작 소식을 발표했다. 게임 개발은 스퀘어에닉스가 맡게 되며, 드래곤 퀘스트 4: 인도하는 자들부터 다양한 시리즈에 프로듀서로 참여했던 이치무라 류타로가 총괄 PD를 맡았다. 출시일과 기종 등에 대해선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타이의 대모험은 1989년부터 1996년까지 주간 소년 점프에서 연재된 일본 만화로, 제목답게 드래곤 퀘스트의 세계관과 설정을 차용해 제작된 기획 작품이다. 실제로 드래곤 퀘스트 시리즈 총 디렉터인 호리이 유지가 감수를 맡았으며, 게임과는 별개의 스토리를 그리고 있지만 게임에 등장하는 기술에 만화에 등장한다거나 반대로 만화에 등장한 기술이 게임에 추가되는 등 원작과 깊게 이어진 것이 특징이다. 

한편, 1991년 이후 28년 만에 다시 제작되는 타이의 대모험 애니메이션은 내년 가을에 방영되며, 게임과 관련된 자세한 정보는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 '드래곤 퀘스트 타이의 대모험' 트레일러 (영상출처: 토에이 공식 유튜브)

▲ 애니메이션은 2020년 가을에 공개된다 (사진출처: 토에이 공식 PV 영상 갈무리)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비디오
장르
롤플레잉
제작사
스퀘어에닉스
게임소개
‘드래곤 퀘스트 11’은 스퀘어에닉스 대표 RPG ‘드래곤 퀘스트’의 11번째 타이틀로, MMORPG로 개발된 전편과 달리 다시 한번 콘솔용으로 개발됐다. ‘드래곤 퀘스트’의 기본 RPG 방식을 답습하고 있다. ... 자세히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게임잡지
2005년 3월호
2005년 2월호
2004년 12월호
2004년 11월호
2004년 10월호
게임일정
2022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