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국산 PC 신작이 다시 몰려온다

/ 2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57,750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6,469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왼쪽부터 프로젝트 HP, 프로젝트 매그넘, 언디셈버, 크로우즈, 오버킬 (사진제공: 넥슨, 라인게임즈, 썸에이지)

국내 게임시장 대세가 모바일로 바뀐 후, PC 신작은 좀처럼 찾아보기 어려운 희귀종 취급을 받았다. 작년만 해도 PC 신작이 손에 꼽힐 정도로 적었는데, 올해 들어 부쩍 늘어났다. 규모를 가리지 않고 여러 게임사에서 경쟁적으로 ‘PC 신규 타이틀을 내놓고 있다. 모바일보다 상대적으로 조용했던 PC게임 시장에 다시금 활기가 도는 분위기다. 이에 게임메카는 올해 발표된 PC 신작 중 눈길을 끄는 주요 타이틀을 한 번에 살펴보는 시간을 마련했다.

먼저 지난 8월에 첫 테스트를 진행한 프로젝트 HP가 있다. 마비노기 영웅전, 야생의 땅: 듀랑고로 알려진 이은석 디렉터가 개발 총괄을 맡고 있는 PvP 중심 액션 신작으로, 중세를 배경으로 한 백병전을 소재로 삼았다. 지난 테스트에서는 ‘지역 점령’을 메인으로 16 대 16으로 대결하는 두 모드를 선보였고, 일정 게이지를 쌓아 강력한 화신이 될 수 있는 ‘변신’으로 눈길을 끌었다.

▲ 프로젝트 HP 프리 알파 트레일러 (영상제공: 넥슨)

이어서 지난 8월에 열린 게임스컴에서 신규 플레이 영상을 공개하며 눈길을 끌었던 썸에이지의 ‘크로우즈’는 서든어택으로 잘 알려진 백승훈 사단이 개발하는 오픈월드 온라인 슈팅 게임이다. 유상 낙하로 혼란에 빠진 지구를 배경으로 차새데 에너지원을 둘러싼 갈등을 그리며, 고증을 기반으로 한 사실적인 환경에서 벌어지는 총격전을 특징으로 앞세웠다.

▲ 크로우즈 시네마틱 트레일러 (영상제공: 썸에이지)

모바일게임에 주력해온 넷게임즈가 PC와 콘솔로 준비 중인 루트슈터 신작 ‘프로젝트 매그넘’도 눈길을 끌었다. 거대한 보스를 상대하는 레이드, 각종 총기와 근접무기, 마법 등을 동원한 다양한 액션 요소, 먼 곳을 빠르게 이동하거나 높은 곳으로 뛰어오를 수 있는 이동기 등을 특징으로 앞세웠다. 전체적으로 번지 데스티니를 연상시키는 모습이었는데, 어떠한 차별점을 보여주느냐가 관건이 될 것으로 보인다.

▲ 프로젝트 매그넘 소개 영상 (영상제공: 넥슨)

라인게임즈가 선보이는 핵앤슬래시 RPG ‘언디셈버’도 하반기 중 스팀을 통해 테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전체적인 게임성은 자유로운 스킬 조합을 강조한 패스 오브 엑자일을 연상시킨다. 스킬을 사용할 수 있는 ‘스킬룬’, 스킬을 강화하는 ‘링크룬’을 결합해 직업 제한 없이 취향에 맞는 전투 스타일을 만들어나갈 수 있다는 점을 특징으로 앞세우고 있다. 언디셈버는 연내 PC와 모바일로 출시되며 두 기종 간 크로스플레이를 지원한다.

▲ 언디셈버 콘셉트 트레일러 (영상제공: 라인게임즈)

올해 4월에 발표된 네오플 신작 ‘오버킬’도 관심작으로 손꼽힌다. 던전앤파이터를 기반으로 한 온라인 액션 RPG 신작이며, 2D였던 원작과 달리 3D 그래픽으로 구현된다. 3D 그래픽으로 재해석된 주요 캐릭터와 보다 입체적으로 구성되는 던전 구조, 다양한 카메라 시점을 바탕으로 한 컷신을 통한 전투 연출 등을 살펴볼 수 있었다. 기존에 발표된 던파 IP 신작 ‘프로젝트 BBQ’와는 별개 게임이다. 물론 프로젝트 BBQ도 별도로 제작 중이다.

▲ 오버킬 공식 트레일러 (영상제공: 넥슨)

이 외에도 ‘군단’이라 부르기 부족하지 않을 정도로 많은 PC 게임 신작이 발표됐다. 인디게임 퍼블리싱에 집중하고 있는 네오위즈는 2D 액션 신작 ‘블레이드 어썰트’, 조선풍 사이버펑크라 불리는 ‘산나비’, 동화 피노키오를 원작으로 한 소울라이크 신작 ‘P의 저주’ 등을 준비 중이다.

이어서 크래프톤의 탑다운 슈팅 신작 ‘썬더 티어 원’,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하는 생존게임 신작 ‘디스테라’, 8월에 앞서 해보기에 돌입한 엠게임 TPS 신작 ‘배틀스티드: 군마’와 첫 테스트를 진행했던 원더피플 신작 '슈퍼피플', 10월 출시를 예고한 드래곤플라이의 ‘스페셜포스: 리전 오브 몬스터즈’, 4분기 발매를 예고한 액션스퀘어 슈팅 신작 ‘앤빌’이 있다. 라인게임즈 역시 앞서 소개한 게임 외에도 연내 출시를 예고한 더 벤시와 퀀텀 나이츠를 연내 출시할 예정이다.

모바일게임에 주력해온 게임사들의 PC 게임 진출도 활발하다. 컴투스의 ‘크리티카’ IP 기반 스팀 신작을 비롯해 데브시스터즈 슈팅 신작 ‘세이프하우스(가제)’, 그랑사가 개발사 엔픽셀의 중세 PC MMORPG 신작 크로노 오디세이, 워록을 개발한 장윤호 대표를 필두로 제작 중인 라타타스튜디오의 온라인 FPS ‘프로젝트: 스카이스크래퍼’, 모바일에서 PC로 방향을 튼 비주얼샤위의 하얀섬 시즌 3 등이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게임잡지
2000년 12월호
2000년 11월호
2000년 10월호
2000년 9월호 부록
2000년 9월호
게임일정
2021
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