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기사 >

[포토] 포미닛과 함께, '피파 온라인 3 챕피언십 시즌 2 결승전

/ 1

넥슨 아레나에서 17일, ‘피파 온라인 3’ 하반기 최강자를 가리는 ‘챔피언십 2015 시즌 2’ 결승전이 열렸다. 초청가수 포미닛의 오프닝 공연으로 막을 연 이번 결승전은 정세현과 양진협의 대결로 진행됐다. 정세현은 공격 축구를 선보이며, 4강전에서 ‘난적’ 김승섭을 꺾고 결승전에 올라왔다. 반면, 양진협은 4강전에서 수비를 중시한 전술로 지난 대회 우승자 장동훈에게 3 대 0 완승을 거두며 결승 진출권을 따냈다. 창과 방패의 이뤄진 두 선수의 맞대결은 양진협 선수가 3 대 1로 정세현을 꺽고 우승을 거머쥐었다. 게임메카는 치열했던 ‘피파온라인 챔피언십 2015’ 결승전 현장을 카메라에 담았다. 



▲ 결승전 관람을 위해 넥슨 아레나를 찾은 관람객들


▲ 많은 관람객들이 줄을 서 있는 이유는



▲ 시크릿 박스를 열고 운동화를 차지하기 위함이다



▲ 포미닛의 오프닝 공연으로 결승전의 막이 올랐다



▲ 케이블 방송 '언프리티 랩스타 2'에서 활약 중인 전소연의 모습도



▲ 포미닛 현아



▲ 포미닛 권소현





▲ 포미닛 현아



▲ 포미닛 허가윤



▲ '미쳐'와 '이름이 뭐예요' 두 곡을 열창한 포미닛





▲ 결승전은 양진협과





▲ 정세현의 대결로 펼쳐졌다





▲ 많은 관람객이 현장을 찾았다


▲ 2층에서 응원중인 이들도...



▲ 4강에서 아쉽게 탈락했던 김승섭도 응원을 위해 결승전 현장을 찾았다







▲ 자신이 좋아하는 이를 응원하는 모습도 볼 수 있었다



▲ 친구 결혼식을 안가고 결승전을 찾은 이도...



▲ 우승을 차지한 양진협





▲ 응원을 온 친구와 사촌, 가족들의 과격한 축하 세례가 이어졌다





▲ 우승 트로피를 차지한 양진협



▲ 우승자의 특권 트로피 키스도 이어졌다



▲ 결승전에서 경쟁을 펼친 양진협(좌)와 정세현(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장르
스포츠
제작사
EA코리아 스튜디오
게임소개
'피파 온라인 3'는 차세대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 향상된 전략플레이와 생생한 그래픽을 지원하며, 이를 통해 한층 사실적이고 생동감 넘치는 게임 플레이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전세계 40개 국가 대표팀과 30개 ... 자세히
게임잡지
2006년 8월호
2006년 7월호
2005년 8월호
2004년 10월호
2004년 4월호
게임일정
2022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