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비디오

엔딩 후의 뒷 이야기, '소피의 아틀리에' 후일담 배포

/ 1
▲ '소피의 아틀리에' 한국어판 오프닝 영상 (영상출처: 디지털터치 유튜브)

[관련기사]

햇병아리 연금술사 ‘소피’를 주인공으로 내세운 RPG ‘소피의 아틀리에: 신비한 책의 연금술사’의 이야기가 더욱 확장된다. 본편 엔딩 후를 담은 ‘후일담’ DLC가 무료로 배포되기 때문이다.

디지털터치는 17일, 코에이테크모게임즈의 PS4, PS비타용 RPG ‘소피의 아틀리에’ 후일담 에피소드 DLC 한국어판의 무료 배포를 확정했다. 후일담 DLC는 오는 30일 PS4, PS비타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소피의 아틀리에’ 본편은 주인공 소피가 말하는 책 ‘플라흐타’와 만나게 된 후, 잃어버린 플라흐타의 기억을 찾기 위해 모험을 하는 것이 주 내용이다. 다양한 지역에서 얻은 재료를 연금술로 합성해 다양한 아이템을 만드는 점이 게임의 묘미다.

후일담 에피소드에서는 본편 이후의 세계를 그린 시나리오로 구성되어 있다. ‘메크레트’와 ‘아토미나’와의 재회, 후속작 ‘피리스의 아틀리에: 신비한 여행의 연금술사’와의 연결고리 등 다양한 추가 스토리를 즐길 수 있다.



▲ 후일담 에피소드 스크린샷 (사진제공: 디지털터치)

여기에 전투에 특화된 모험자 풍 의상인 ‘레이디 세이버’, ‘귀여운 실버테일’, ‘꽃의 요정 비오라쥬’ 등 3종의 돌 메이크 의상도 유료 DLC로 추가된다.

‘소피의 아틀리에’ 한국어판은 2016년 3월 17일 국내에 정식 발매 되었으며 심의 등급은 12세이용가이다.

▲ 유료 DLC로 구할 수 있는 '레이디 세이버' (사진제공: 디지털터치)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PC, 비디오
장르
롤플레잉
제작사
거스트
게임소개
‘소피의 아틀리에: 신비한 책의 연금술사’는 ‘아틀리에’ 시리즈 17번째 작품으로, 전작에서 전개된 ‘황혼’ 시리즈와는 다른 새로운 세계를 무대로 한다. 플레이어는 도시 변두리에서 공방을 운영하는 ‘소피’가 되어... 자세히
김헌상 기자 기사 제보
게임잡지
2000년 12월호
2000년 11월호
2000년 10월호
2000년 9월호 부록
2000년 9월호
게임일정
2024
06